시장 인식 변화: 최근 FOMC 회의의 영향 2023.09.21

오건영님께서 공유해 주신 글을 정리 해 보았습니다.

성장 전망 급등

FOMC 회의에서 주목할 만한 결론 중 하나는 특히 올해 나머지 기간에 대한 성장 전망의 상당한 증가입니다. 성장 예상치는 6월에 비해 확연히 높아져 1.0%에서 튼튼한 2.1%로 치솟았습니다. 이것은 이전 예측이 경기 침체의 우려와 함께 나온 반면, 새로운 숫자는 훨씬 더 탄탄한 경제를 시사합니다. 이러한 변화는 물가 상승을 더 신속하게 억제하기 위해 연방준비제도가 이자율을 인상할 여지를 남겨두는 것을 의미합니다. 다시 말해, 금리를 추가 인상할 가능성을 열어 둘 수 있다는 뜻입니다. 다른 말로, 올해 말까지 추가 금리 인상이 크게 걱정되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올해의 예상 금리 인상은 큰 문제가 되지 않는 것 같습니다. 실제로 중요한 것은 내년에 대한 연방준비제도의 전망입니다. 6월에는 내년 말까지 금리가 4.6%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이번에는 5.1%로 높은 평가를 내렸습니다. 금리가 비교적 안정적으로 유지된다면, 연방준비제도가 큰 조치를 취하지 않아도 되며, 소량의 조정만 예상됩니다.

시장이 연방준비제도를 신뢰

주목해야 할 중요한 점은 시장의 연방준비제도에 대한 인식이 변화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과거에는 이러한 예측이 종종 시장의 회의론을 불러일으켰으며, 많은 이들이 연방준비제도가 실제로 그 계획을 실행할지 의심했습니다. 그러나 이번에는 뭔가 다르다는 느낌이 듭니다. 시장은 연방준비제도의 발언을 더 진지하게 받아들이고 있으며, 연방준비제도가 입장을 바꿨다는 인식이 점점 더 커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인식 변화는 채권 시장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단기 금리가 크게 상승할 때 장기 금리는 비교적 안정적이거나 경기 회복을 위해 양적 완화 정책을 펼치며 감소합니다. 그러나 이번에는 반응이 다릅니다. 단기 금리가 급등하고 장기 금리도 4.4%를 넘어서는 등 기존 채권 시장의 행동과 다릅니다. 이것은 이제 시장이 연방준비제도의 의도를 더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다는 표시입니다.

변화하는 경제적 풍경

또한 중립금리에 대한 연방준비제도의 의견 변화를 고려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연방준비제도는 현재 2.5%를 목표로 하고 있지만, 일부 연방준비제도 관계자들은 중립금리를 3.5%에 가깝게 설정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습니다. 이는 이상적인 2.5% 금리까지의 경로가 이전보다 예상보다 더 간단하지 않을 수 있다는 것을 시사합니다.

요약하면, 시장이 연방준비제도의 의도를 더욱 신뢰하기 시작함에 따라 풍경이 바뀌고 있습니다. 다른 중앙은행들도 연방준비제도의 금리 정책에 대한 변화를 반영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당장의 정책 변경은 불확실하지만, 중앙은행들은 연준과의 금리 인하 전략을 더 빠르게 고려하게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중앙은행 정책의 변화는 금융 시장의 새로운 트렌드를 열 수 있습니다. 최근 FOMC 회의에 대한 시장의 반응은 시장 참가자와 트레이더가 연준의 모든 움직임을 주의 깊게 지켜보고 있다는 신호로, 재투자하며 이행을 취해야 합니다.

이것으로 최근 FOMC 회의에 대한 분석을 마칩니다.

 

A Shift in Market Perception: The Impact of the Latest FOMC Meeting

 

Growth Projections Surge

One of the pivotal takeaways from the FOMC meeting is the substantial increase in growth projections, particularly for the remainder of this year. The growth forecast has surged from 1.0% in June to a robust 2.1%. This is a significant shift, considering that the previous projection was accompanied by concerns of an economic downturn, while the new figure suggests a much more resilient economy. This change opens the door for the Fed to act more promptly in tackling inflation by potentially raising interest rates. In other words, it leaves room for the possibility of additional rate hikes later this year.

However, the expected rate hike for this year is not causing significant concern. The real focus lies in the Fed’s outlook for next year. In June, the Fed projected rates to reach 4.6% by the end of next year, but this time, they’ve set a higher estimate of 5.1%. If rates remain relatively stable, this implies that the Fed might not need to make substantial rate cuts, with only minor adjustments anticipated.

Market Trust in the Fed

What’s crucial to note is the evolving market sentiment towards the Fed’s projections. In the past, such forecasts often led to market skepticism, with many doubting whether the Fed would actually follow through with their plans. However, this time, something seems different. The market is beginning to take the Fed’s statements more seriously, and there’s a growing sense that the Fed has changed its stance.

This shift in perception is also evident in the bond market. Typically, when short-term rates rise significantly, long-term rates remain relatively stable or even decrease as the Fed deploys quantitative easing measures to mitigate the impact on the economy. However, the response this time around is distinct. Short-term rates have risen sharply, and long-term rates have also climbed, surpassing 4.4%. This deviation from the usual bond market behavior is indicative of how seriously the market is now interpreting the Fed’s intentions.

A Changing Economic Landscape

Furthermore, it’s essential to consider the implications of this shift in the Fed’s stance on the neutral interest rate. While the Fed has maintained a target of 2.5%, some Fed officials are now contemplating a neutral rate closer to 3.5%. This suggests that the path to the ideal 2.5% interest rate may not be as straightforward as previously thought.

In summary, the market’s newfound trust in the Fed’s intentions is reshaping the landscape. Other central banks, including the Bank of Japan, may also face challenges in maintaining negative interest rates if the Fed’s course continues to diverge. While immediate policy changes are uncertain, central banks are likely to contemplate exit strategies from negative rates more seriously.

The evolving dynamics in central bank policies may pave the way for new trends in the financial markets. The market’s reaction to the latest FOMC meeting signals a potential turning point, with investors and traders closely monitoring the Fed’s every move.

This concludes our analysis of the recent FOMC meeting. Thank you for reading.

Leave a Comment